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상단여백
HOME 정치 국회 365일
[사시사색] 문희상 국회의장, '제16회 국회 시 낭송의 밤' 참석

[뉴스락] 문희상 국회의장이 지난달 31일 오후 제16회 국회 시 낭송의 밤에 참석해 축하의 말을 전했다.

문 의장은 "주여, 어느덧 가을입니다"라는 릴케의 '가을 날'이란 시가 무심결에 떠오르는 시월의 마지막 밤이다"라며 "아름다운 계절에 민의의 정당인 국회에서 시 낭송회가 열린다니 다른 세상에 들어와 있는 듯 하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 한반도에서 많은 일들이 일어나고 있다"며 "한반도의 평화를 반드시 실현할 수 있도록 국회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회 시 낭송의 밤은 시인, 정치인, 문화인 등이 모여 시를 낭송하는 문화 분위기를 확산하는 행사로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원연합회가 주최하고 국회가 후원하는 행사다. 이번 낭송의 밤에는 추미애 의원, 서영교 의원, 박찬대 의원, 이은재 의원, 김삼화 의원, 최경환 의원 등 다수의 의원들이 참석했다. 

김영수 기자  koreain_79@daum.net

<저작권자 © 뉴스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국회 四時思索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