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상단여백
HOME 사회 노동 ׀ 교육 ׀ 복지
‘죽음의 건설사’ 포스코건설, 연말 또 사망사고 발생...부산 명지더샵 근로자 추락사

[뉴스락] 올 한해만 10여명의 근로자 사망사고를 낸 포스코건설(사장 이영훈)이 또 사망사고가 발생했다.

22일 경찰 및 업계에 따르면 지난 21일 오후 3시경 부산 강서구 명지 포스코더샵 신축아파트 공사 현장에서 일하던 근로자 A(60)씨가 건물 3층 7m높이에서 추락해 사망했다.

A씨는 낙하물 방지 그물망 작업 중이었다.

경찰은 공사현장 책임자를 불러 사고경위와 안전수칙 준수 여부 등을 조사 중이다.

포스코건설은 올 초 부산 해운대구 엘시티 근로자 사망에 이어 부산 화명동 산성터널, 송도 더샵신축공사 현장에서 잇따라 사망사고 발생해 ‘2018 최악의 살인기업’ ‘죽음의 건설사’란 오명을 샀다.

무엇보다 정부와 지역 노동청 등 관계당국이 다수의 근로자 사망사고를 낸 포스코건설에 주의 및 징계 조치를 내렸음에도 불구 ‘소 귀에 경 읽기’라는 비판을 사고 있다. 

조한형 기자  koreain112@daum.net

<저작권자 © 뉴스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한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뉴스락 특별기획] 아파트 휘감은 라돈 공포, 골병 앓는 국민...국가기관·시공사는 '책임 회피' 급급 icon포스코건설, 전주 에코시티 더샵2차 아파트서 '1급 발암물질' 라돈 기준치 10배 이상 검출돼 '충격' icon[뉴스락 팩트오픈] 2018 상반기 건설사 부실시공 벌점 내역 살펴보니…“대형건설사 중 삼성물산 1위” icon'8명 사망' 낸 포스코건설, 정규직 안전관리자 고작 18% 불과...노동부 “포스코 16개 현장 형사입건 예정” icon포스코건설, 국세청 세무조사 결과 세금 500억 추징 받아…“조세포탈혐의 검찰 고발” icon포스코건설, 방파제 입찰과정 중 심의위원에게 금품 전달 의혹…“경찰 압수수색” icon고용노동부, 포스코건설 본사 및 주요 건설현장 대상 특별감독 실시…“연이은 사망사고 사전방지 목적” icon'포스코건설 비자금 ' 정동화 전 부회장, 2심서 유죄 확정...징역2년6월 집유 4년 icon포스코건설, ‘손실’ CSP브라질제철소 여파 여전…소송 195건 피소 icon사정당국, '비리 백화점' 포스코건설 전방위 수사 돌입하나 icon경찰, 엘시티 사고 ‘포스코건설-노동부 향응 정황 포착’…동시 압수수색 icon[위기의 건설업계 긴급진단 ③ 포스코건설] 정경유착 꼬리표에 무너져내리는 제철보국 icon포스코건설, 부산 산성터널 시공 현장서 또 사망사고 발생…이달에만 6명째 icon포스코건설, 송도 사옥 헐값 매각 의혹...정치권으로 번지나 icon[뉴스락 단독] 고용부 “포스코건설 송도 현장 전면작업중지·특별안전 점검 진행” icon포스코건설, 브라질 CSP 제철소 하도급 상습 갑질…“공정위 시정명령 조치” icon[뉴스락 팩트오픈] '살인기업 낙인' 포스코건설, 반복되는 사망사고…"우연이 아니다" icon이영훈 사장 선임 하루만에 악재..포스코건설, 부산 엘시티 공사장서 인명사고 icon국세청, 포스코건설 세무조사 착수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국회 四時思索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