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상단여백
HOME 사회 보건 ׀ 제약 ׀ 환경
[2019 주총 이슈] 한미약품-한미사이언, 우종수·임종윤 대표 재선임
우종수 한미약품 대표이사 사장이 제9기 정기 주주총회를 주재하고 있다/사진=한미약품 제공

[뉴스락] 한미약품이 15일 오전 8시30분 서울 송파구 본사 2층 파크홀에서 제9기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했다.

한미약품은 이날 주총에서 작년 매출 1조160억원, 영업이익 836억원, 순이익 342억원 달성과 1929억원의 R&D 투자 등 2018년 주요 경영실적을 보고했으며, 이사 및 감사위원 선임, 이사 보수한도 안건 등을 주주 현장 투표를 통해 의결했다.

주주총회 의장을 맡은 우종수 한미약품 대표이사 사장은 “제약강국을 향한 도전의 길을 묵묵히 걸을 수 있는 것은 이 자리에 계신 주주님들의 변함없는 신뢰와 애정 덕분”이라며 “불굴의 도전정신으로 반드시 글로벌 혁신신약을 창출해 주주님들께 높은 기업가치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오전 10시에는 한미약품그룹 지주회사 한미사이언스의 제46기 정기 주주총회도 개최됐다. 한미사이언스는 작년 매출 7080억원, 영업이익 262억원, 순이익 180억원 등 2018년 주요 경영실적을 보고했으며, 이사 및 감사위원 선임 및 이사보수 한도 안건 등을 주주 현장 투표를 통해 의결했다.

임종윤 한미사이언스 대표이사는 “한미약품 그룹의 지주회사로서 각 계열사들의 유기적 융합을 통해 K-바이오를 선도할 책임감을 느낀다”며 “한미사이언스는 가장 앞선 혁신 기술에 연구개발 및 투자를 집중해 인류 모두가 건강하고 행복할 수 있는 지속가능한 글로벌 리딩 K-케어를 향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이날 주주총회 이후 열린 이사회에서는 임기 만료된 임종윤 한미사이언스 대표이사와 우종수 한미약품 대표이사가 재선임 됐다. 권세창 한미약품 대표이사는 임기가 남아 우종수‧권세창 공동 대표이사 체제가 그대로 유지된다. 

김재민 기자  koreaincap@daum.net

<저작권자 © 뉴스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국회 四時思索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