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회원제 창고형 할인매장 빅마켓 ‘자연산 민어회’ 판매
상태바
롯데마트 회원제 창고형 할인매장 빅마켓 ‘자연산 민어회’ 판매
  • 김재민 기자
  • 승인 2019.06.27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마트 자연산 민어회 이미지/사진=롯데쇼핑 제공
롯데마트 자연산 민어회 이미지/사진=롯데쇼핑 제공

[뉴스락] 롯데마트가 운영하는 회원제 창고형 할인매장인 빅마켓에서 ‘자연산 민어회’를 판매한다고 27일 밝혔다. 민어회는 과거 임금이나 왕족이 한 여름을 편안히 보내기 위해 즐겨먹던 최고급 보양식 중 하나다.

일반적으로 접할 수 있는 민어회는 자연산이 아닌 양식장에서 키운 민어로 자연산 민어에 비해 가격이 약 50% 정도 저렴하고 안정적인 물량수급이 가능해 일반 횟집이나 대형마트에서 여름철 보양식 식재료로 많이 취급하고 있다.

실제로, 민어 제철인 6~7월 롯데마트의 민어 매출 신장률을 살펴보면, 본격적으로 매장에서 취급했던 2016년 이후 2017 49.5%, 2018년 274.9%로 해가 지날수록 폭발적인 신장률을 보이고 있다.

롯데마트는 이와 같은 트렌드를 반영하여 보양식으로 인식되고 있는 ‘민어’ 인 만큼 가격은 양식 민어에 비해 높은 편이지만 보다 건강하고 신선한 ‘자연산’ 민어를 판매하고자 결정하고, 전남 신안해역에서 당일 어획한 민어 원물을 수협 위판장에서 점포로 직송해 물류비를 줄였다.

오는 27일부터 7월 24일까지 빅마켓 5개점(금천, 신영통, 영등포, 도봉, 킨텍스)에서 한 달간 운영하는 ‘자연산 민어회(300g 한 팩)’는 자연산인 만큼 점포별 하루 10팩 한정수량으로 판매한다. 정상 시세 대비 약 40%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

김택연 롯데마트 빅마켓 상품기획자(MD)는 “여름이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초복 시즌을 앞두고 안정적인 물량 공급과 함께 믿을 수 있는 자연산 민어를 판매하는 수협 위판장을 확보하고자 두 달간 전국을 찾아 헤맸다”며, “건강을 생각해 찾아 먹는 보양식인 만큼 민어 이외에도 고객들의 수요에 맞는 식재료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롯데 빅마켓에서는 지난 5월 30일부터 한 달간 ‘자연산 농어회’ 300g 한 팩을 할인가에 판매해 고객들의 큰 호응을 얻기도 했다.

롯데마트에서 운영하고 있는 ‘빅마켓’은 대용량 기획, 대량 매입,병행 수입 등 상품 유통구조의 다변화와 함께 물류센터를 거치지 않고 점포로 직송하는 물류시스템을 통한 원가 절감으로 일반 대형마트 대비 저렴하게 상품을 판매하고 있는 회원제 창고형 할인매장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