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상우, 김희원 주연의 ‘신의 한 수: 귀수편’ 2주 연속 예매 순위 1위
상태바
권상우, 김희원 주연의 ‘신의 한 수: 귀수편’ 2주 연속 예매 순위 1위
  • 김수민 기자
  • 승인 2019.11.13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의 한수, 귀수편 포스터. 예스24 제공
신의 한수, 귀수편 포스터. 예스24 제공

[뉴스락]  권상우, 김희원 주연의 <신의 한 수: 귀수편>이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130만 관객을 돌파했다.

2위를 차지한 아놀드 슈왈제네거, 린다 해밀턴 주연의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는 누적 관객 210만을 기록했다. 이번 주는 조진웅, 이하늬 주연의 금융 범죄 영화 <블랙머니>와 제라드 버틀러 주연의 액션 스릴러 <엔젤 해즈 폴른>이 개봉했다.

국내 최대 영화 예매 사이트 예스24 영화 예매 순위에서는 <신의 한 수: 귀수편>이 예매율 26.7%로 2주 연속 예매 순위 1위에 올랐다.

거대한 금융 비리의 실체와 마주하게 된 검사의 이야기를 그린 조진웅, 이하늬 주연의 <블랙머니>는 예매율 19.2%로 2위를 차지했다. 300만 관객을 돌파한 정유미, 공유 주연의 <82년생 김지영>은 예매율 17%로 3위에 올랐다.

SF 액션 블록버스터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는 예매율 7.4%로 4위를 차지했고 제라드 버틀러, 모건 프리먼 주연의 액션 시리즈 <엔젤 해즈 폴른>은 예매율 6.5%로 5위에 올랐다. 코믹 공포 액션 <좀비랜드: 더블탭>은 예매율 3.9%로 6위를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