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2019 함께하는 기업 어워드 & CSR 필름페스티벌' 고용노동부 장관상 수상
상태바
대웅제약, '2019 함께하는 기업 어워드 & CSR 필름페스티벌' 고용노동부 장관상 수상
대웅제약, 제약업체 최초 발달장애인들을 위한 질병증상이해도서 ‘참지마요’ 도서 제작
도서 제작 및 기부와 함께 대학생 교육봉사단을 통해 발달장애인 대상 독서 교육 활동을 제공
대웅제약, 아름다운가게, 피치마켓이 공동 진행, 발달장애인 대상 질병 증상을 표현할 수 있도록 교육하는 참지마요 프로젝트
  • 조한형 기자
  • 승인 2019.11.20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개최된 '2019년 함께하는 기업 어워드 & CSR 필름페스티벌'에서 고용노동부 장관상 ‘평등한 사회 부문’을 수상한 대웅제약 관계자가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좌) 시상자로 나선 시민석 서울지방고용노동청장 (우) 대웅제약 홍보팀 김혜미 과장 . 사진 대웅제약 제공
19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개최된 '2019년 함께하는 기업 어워드 & CSR 필름페스티벌'에서 고용노동부 장관상 ‘평등한 사회 부문’을 수상한 대웅제약 관계자가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좌) 시상자로 나선 시민석 서울지방고용노동청장 (우) 대웅제약 홍보팀 김혜미 과장 . 사진 대웅제약 제공

[뉴스락] 대웅제약(대표 전승호)은 지난 19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열린 '2019년 함께하는 기업 어워드 & CSR 필름페스티벌' 평등한 사회 부문에서 고용노동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20일 밝혔다. 

​'CSR 필름페스티벌'은 더 나은 사회를 만들어 가는 사람들의 이야기와 활동을 동영상으로 공유하는 국내 유일의 CSR 축제다.

2012년부터 시작되어 매년 100여개 이상의 기업, 사회적기업, 비영리단체를 포함하여 개인, 대학생 등이 참여하고 있다. 이번 페스티벌에는 총 198개의 작품이 경쟁에 올랐다.

​대웅제약의 수상작은 질병 방치에 대한 심각성을 담은 쉬운 글 도서 ‘참지마요’의 제작과정을 담았다. 쉬운 글 도서 ‘참지마요’는 책 제목처럼 질병 증상이나 이상 증세가 발생했을 때 아픔을 참지 말고 치료를 받아야 한다는 주제로 구성된 발달장애인들을 위한 도서이다.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발달장애인들의 실제 사례를 반영했으며, 특수교사, 의료진, 대웅제약 임직원 등 각계 전문가의 검수 과정을 거쳐 발달장애인들이 이해하기 쉽도록 제작했다.

​‘참지마요’ 프로젝트는 발달장애인들이 몸이 아플 때 혼자서도 질병 증상을 표현하고 필요한 의료서비스를 자발적으로 받을 수 있도록 대웅제약과 아름다운가게(이사장 홍명희), 피치마켓(대표 함의영)이 함께하는 발달장애인 교육프로그램이다. ‘참지마요’ 도서 제작, 기부는 물론 대학생 교육봉사단을 통해 발달장애인 대상 독서 교육 활동을 제공하고 있다.

​전승호 대웅제약 사장은 “발달장애인이 질병의 심각성과 질병 증상 표현에 대한 이해를 넓혀 건강한 삶을 영위하도록 ‘참지마요 프로젝트’가 직접적인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대웅제약은 ‘참지마요 프로젝트’와 함께 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들을 지속적으로 진행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대웅제약은 도서교육에서 나아가 발달장애인이 스스로 질병 증상을 표현하여 의사․약사들과 직접적인 소통을 돕는 AAC카드를 임직원들이 다양한 전문가들과 협업을 통해 제작하는 등 참지마요 프로젝트를 대표 사회공헌활동으로 자리매김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