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생명, 보육원·저소득층 가정 대학생에 ‘희망다솜장학금’ 전달
상태바
교보생명, 보육원·저소득층 가정 대학생에 ‘희망다솜장학금’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보생명 본사 전경. 사진 교보생명 제공 [뉴스락]
교보생명 본사 전경. 사진 교보생명 제공 [뉴스락]

[뉴스락] 교보생명은 보육원, 저소득층 가정 대학 신입생 20명을 포함, 대학생 70여 명에 ‘교보생명 희망다솜장학금’을 전달했다고 12일 밝혔다.

교보생명은 교보교육재단과 함께 지난 2003년부터 소외계층 청소년들이 미래를 향한 꿈을 펼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희망다솜장학사업을 펼치고 있다.

매년 새내기 대학생 20여 명을 선발해 졸업할 때까지 학자금을 지급하고, 성적이 우수한 학생에게는 별도의 성적우수장학금도 준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별도의 장학증서 전달식 없이 장학생들에게 개별적으로 장학금을 전달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매년 전달식 이후 개최했던 희망다솜장학생 겨울캠프도 진행하지 않았다.

교보생명이 그 동안 희망다솜장학사업을 통해 배출된 장학생은 총 378명이며, 이 중 250여 명은 학교를 졸업한 후 어엿한 사회인으로 성장했다. 지금까지 지원한 금액은 50억 원에 이른다.

또한, 교보생명은 희망다솜 온라인 커뮤니티를 마련해 재학생과 졸업생이 활발히 교류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장학생들은 커뮤니티를 통해 학업, 진로 관련 정보를 나누고, 오프라인 모임과 매년 여름·겨울캠프에 참여하며 다양한 문화체험과 봉사활동 기회를 갖고 있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청소년들이 희망다솜장학금을 통해 학업에 전념하고 미래의 희망을 키울 수 있도록 장기적 관점에서 지원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경제적 도움과 함께 커뮤니티, 희망다솜캠프 등 정서적 지원을 병행해 장학생들이 건강한 사회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