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 골프단, 공미정 영입 2020 시즌 출격···올 시즌 돌풍 노린다
상태바
휴온스 골프단, 공미정 영입 2020 시즌 출격···올 시즌 돌풍 노린다
정슬기•최민경•황정미 포함 4인 선수단 구성
공미정, 시즌 개막전서 7위 오르며 돌풍 예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온스는 올해 공미정(22)을 영입하며 최민경(27), 정슬기(24), 황정미(21) 등 총 4명의 선수로 구성된 2020시즌 골프단 출범했다. 사진 휴온스글로벌 제공 [뉴스락]

[뉴스락] ㈜휴온스가 운영하는 휴온스 골프단이 2020시즌 힘찬 출발을 알렸다.

휴온스는 올해 공미정(22)을 영입하며 최민경(27), 정슬기(24), 황정미(21) 등 총 4명의 선수로 구성된 2020시즌 골프단 출범했다고 20일 밝혔다.

최민경은 다년 간의 투어 경험을 쌓은 휴온스 골프단의 맏언니로, 지난해 교촌 허니 레이디스 오픈 준우승 기록을 넘어 올 시즌 우승에 도전한다.

정슬기는 2018년 KG·이데일리 레이디스 오픈에서 깜짝 우승을 차지해 이름을 알렸으며 큰 기복 없는 꾸준함이 강점이다.

새롭게 합류한 공미정은 타고난 재능에 노력을 겸비, 올 시즌 돌풍을 노리고 있다. 막내 황정미는 드라이버 장타를 무기로 지난 시즌 드림투어 상금랭킹 4위에 올라 1부투어에 올라온 신예 선수다.

휴온스 골프단은 지난 2018년 창단을 시작으로 해마다 우승을 기록하며 외부에서 큰 호평을 받아왔다. 

KLPGA 투어 KG·이데일리 레이디스 오픈에서 정슬기와 박교린이 각각 2018, 2019년 연달아 왕좌를 차지했고 이승연은 지난해 열린 넥센·세인트나인 마스터즈 2019에서 우승한 바 있다.

휴온스 골프단에 새로 합류한 공미정은 “코로나19 위기로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지만 지금의 위기를 꼭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저 역시 올 시즌 좋은 성적은 물론 우승을 목표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휴온스 관계자는 “소속 선수들이 경기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새 시즌을 맞이한 KLPGA와 더불어 휴온스 골프단에도 많은 관심과 응원을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14일부터 17일까지 레이크우드 컨트리클럽에서 펼쳐진 2020시즌 KLPGA 개막전 ‘제42회 KLPGA 챔피언십’에서 공미정이 공동 7위에 오르는 등 호성적을 거둬 휴온스 골프단의 시즌 전망을 밝게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