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니엘(서아), '티어를 부탁해' 출연! 오버워치 찐팬 인증
상태바
주니엘(서아), '티어를 부탁해' 출연! 오버워치 찐팬 인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유튜브 채널 Seoul Dynasty와 Gen.G Esports '티어를 부탁해' 캡처
사진 = 유튜브 채널 Seoul Dynasty와 Gen.G Esports '티어를 부탁해' 캡처

[뉴스락] 듀오 시적화자의 멤버이자 가수 주니엘(서아)이 오버워치 찐팬임을 인증했다.

주니엘은 지난 26일 공개된 유튜브 채널 Seoul Dynasty와 Gen.G Esports '티어를 부탁해'에 출연해 화려한 게임 스킬과 달콤한 보이스를 동시에 선보이며 구독자들을 매료했다.

주니엘의 플레이를 사전 확인한 '티어를 부탁해' 두 진행자 제스쳐와 프로핏은 "겁이 많은 것 같다"며 문제점을 지적했다. 이어 세 사람은 본격적으로 함께 게임 테스트에 나섰다. 하지만 제스쳐의 직접 시범 교육에 주니엘은 "나랑 똑같은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두 사람의 교육을 스펀지 같이 흡수한 주니엘은 오버워치의 찐팬임을 입증하며 화려한 게임 스킬을 구사해 일취월장한 실력을 보였다. 제스쳐는 주니엘에게 "역대급 장면 나왔다"며 감탄하기도 했다.

재능 교환을 하는 시간도 가졌다. 주니엘은 출중한 가창력을 가진 아티스트인 만큼 제스쳐와 프로핏에게 집중해서 노래를 가르쳤다. 두 사람의 노래를 들은 주니엘은 "두 분이 자신감이 없다. 게임한다고 생각하고 노래를 하면 될 것 같다"며 직접 가창에 나서 감미로운 목소리로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주니엘은 마지막으로 "확실히 프로는 다르구나 느꼈다. 선수들 시점으로 플레이하는 걸 보니까 멋있었다. 앞으로 나도 열심히 해서 그 티어를 올라가보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