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무리뉴, 손흥민 요리스 다툼에..."아름다운 모습이다"
상태바
토트넘 무리뉴, 손흥민 요리스 다툼에..."아름다운 모습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트넘 핫스퍼의 무리뉴 감독이 동료간 갈등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사진 토트넘 공식 트위터 갈무리 [뉴스락]

[뉴스락] 토트넘 핫스퍼의 무리뉴 감독이 동료간 갈등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7일 관련 업계 및 BBC보도에 따르면 토트넘의 수장 무리뉴 감독은 에버튼과 치뤄진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33라운드 경기에서 손흥민과 요리스의 다툼에 긍정적인 평가를 내렸다.

이날 치뤄진 경기에서 토트넘은 전반 24분 로셀소의 골로 앞서갔다.

문제는 라커룸으로 들어가는 과정에서 골키퍼 위고 요리스가 손흥민에게 달려든 것이다.

요리스가 손으로 손흥민을 밀치자 손흥민도 화를 내면서 둘이 충돌했다. 동료들의 만류로 마무리 됐지만 팬들의 이목을 끌기에는 충분했다.

이에 대해 무리뉴 감독은 경기 직후 BBC 스포츠와의 인터뷰에서 "이 충돌은 매우 아름다운 모습"이라며 "팀이 성장하기 위해서 필요한 일부일 뿐"이라고 설명했다.

또, 무리뉴 감독은 "그러한 논쟁은 아마도 팀 미팅의 결과"라며 "당신들이 누군가를 비난하고 싶으면 나를 비난하라"고 덧붙였다.

이날 다툼의 주인공인 요리스는 경기 후 인터뷰에서 "나와 손흥민 사이에 무슨일이 있었건 간에 그것은 축구의 일부"라며 "게임이 마무리 될 쯤에 봤을 거 아닌가 우리가 어느때 보다 행복 했던 것을"이라고 말했다.

한편, 무리뉴 감독은 에버튼전 승리로 326경기 만에 200승을 달성해 퍼거슨 전 감독에 이어 두 번째로 빠른 기간에 200승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