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자헛, SBS 인기드라마 ‘편의점 샛별이’ 제작 지원 나서
상태바
피자헛, SBS 인기드라마 ‘편의점 샛별이’ 제작 지원 나서
청춘을 응원하고 격려하는 외식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고자 제작 지원
드라마 에피소드 속 자연스러운 노출로 친근하게 브랜드 및 제품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자헛 제공. [뉴스락]
피자헛 제공. [뉴스락]

[뉴스락] 피자헛이 최근 1020 세대에게 큰 사랑을 받으며 인기리에 방영 중인 SBS 금토 드라마 ‘편의점 샛별이’의 제작 지원에 나선다고 8일 밝혔다.

총 16부작으로 기획된 ‘편의점 샛별이’는 4차원 알바생 정샛별(김유정)과 허당끼 넘치는 훈남 점장 최대현(지창욱)이 편의점을 무대로 펼치는 24시간 예측불허 코믹 로맨스로, 종영까지 단 1회 남은 상황 속 주인공들의 마지막 이야기가 해피 엔딩을 맞을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피자헛은 드라마 속 청춘들의 기분 전환과 재충전을 도와주는 외식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고자 편의점 샛별이의 후반부 제작 지원에 적극 협력하게 됐다. 피자헛의 대표 메뉴인 ‘얼티밋 치즈포켓’ 피자를 드라마 에피소드에 자연스럽게 노출해 좀 더 친근하게 전달됐다.

드라마 속 노출되는 피자헛의 대표 메뉴 얼티밋 치즈포켓은 스위스 명품 라끌렛 치즈, 부드러운 크림치즈, 쫄깃한 모짜렐라 치즈가 엣지에 가득 담겨 있는 독특한 모양이 특징으로, 도우 끝까지 치즈로 꽉 찬 혁신적인 엣지와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단짠(단맛+짠맛)의 조화로 소비자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다.

피자헛 관계자는 “드라마를 통해 피자헛의 대표 메뉴인 ‘얼티밋 치즈포켓’을 시청자들께 선뵐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독특하면서도 신선한 외식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한국피자헛은 지난 달 인기리에 종영된 MBC 인기 드라마 ‘저녁 같이 드실래요’ 등 다양한 프로그램의 제작 지원을 통해 브랜드 제품 및 서비스 인지도 향상에 집중하고 있으며, 신메뉴는 물론 다양한 프로모션을 마련해 새로운 시도를 지속 이어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