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유나이티드제약, 코로나19 흡입 치료제 임상시험계획 제출
상태바
한국유나이티드제약, 코로나19 흡입 치료제 임상시험계획 제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이 코로나19 흡입 치료제로 개발 중인 ‘UI030’의 임상시험계획서(IND)를 18일 한국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사진 한국유나이티드 제공 [뉴스락]

[뉴스락]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이 코로나19 흡입 치료제로 개발 중인 ‘UI030’의 임상시험계획서(IND)를 18일 한국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에 제출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임상 2상시험은 코로나19 바이러스에 감염된 환자의 호흡곤란증상 개선을 입증해 3상 조건부허가를 신청하는 것이 목적이다.

전임상에서 안전성과 유효성이 확인된 약물인 만큼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급박한 상황에서 신속한 시판을 위해 임상시험계획서를 제출했다.

현재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은 임상시험책임자(PI)를 결정해 놓고 IND 승인 즉시 임상을 시작할 준비를 마친 상황이다. 이와 함께 필리핀 등 해외 임상과 글로벌 유통 판매를 위한 방안을 논의 중이다.

한편, UI030의 성분은 실험을 통해 코로나19에도 항바이러스와 면역조절 작용을 보이는 것으로 나타나 코로나19 치료제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UI030은 흡입형 치료제로서 자가 투여가 가능해 환자수 급증에 의한 의료시스템 붕괴와 2차 감염을 막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약물이 폐에 직접 닿는 방식이기 때문에 전신 부작용의 위험이 낮은 것이 특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