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경기신용보증재단, ‘소상공인 금융지원 활성화 위한 위탁보증협약’ 체결
상태바
NH농협은행-경기신용보증재단, ‘소상공인 금융지원 활성화 위한 위탁보증협약’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8일 수원시 팔달구 농협은행 경기영업본부 회의실에서 이민우 경기신용보증재단 이사장(왼쪽)과 정용왕 농협은행 경기영업본부장(오른쪽)이 '경기도 소상공인 금융지원 활성화를 위한 위탁보증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NH농협은행 제공 [뉴스락]
지난 18일 수원시 팔달구 농협은행 경기영업본부 회의실에서 이민우 경기신용보증재단 이사장(왼쪽)과 정용왕 농협은행 경기영업본부장(오른쪽)이 '경기도 소상공인 금융지원 활성화를 위한 위탁보증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NH농협은행 제공 [뉴스락]

[뉴스락] NH농협은행은 지난 18일 경기신용보증재단과 ‘경기도 소상공인 금융지원 활성화를 위한 위탁보증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지역신용보증재단과 최초로 위탁보증협약을체결한 것으로 오는 21일부터 대출금액 5000만원이하의 경기도 소재 소상공인(신용등급5등급이내)들은 지역보증재단 방문 없이 농협은행 215개영업점에 보증신청을 할 수있으며, 농협은행은 신청서류 접수·심사(현장실사포함)·대출까지 One-Stop으로 한번에 처리할 수 있게 됨에따라 보다 신속한 금융지원이 가능하게 됐다.

협약에 따른 대출규모는 100억원으로, 농협은행이 2020년 경기신용보증재단에 출연한 출연금의 일부를 재원으로 하고 있으며, 코로나 재확산 등 사회·경제적 상황과 경기도 및 재단의 소상공인 정책 등에 따라 확대 시행도 가능하다.

협약식에 참석한 정용왕 농협은행 경기영업본부장은 “경기신용보증재단과의 위탁보증협약으로 도내 소상공인에게 타 금융기관보다 신속한 금융지원이 가능해지고, 경기도소상공인정책에 빠르게 대응함으로써 농협은행이 지역사회에 더욱 공헌할 수 있는 계기가 될것”이라고 말했다.

NH농협은행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에게 9월 현재 전국적으로 15만8000여건, 11조6238억원의 금융 지원을 실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