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생명, ‘비대면 숲 만들기’ 사회공헌 프로그램 진행
상태바
하나생명, ‘비대면 숲 만들기’ 사회공헌 프로그램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하나생명 제공 [뉴스락]
사진 하나생명 제공 [뉴스락]

[뉴스락] 하나생명은 도토리를 씨앗부터 작은 나무로 키워 숲으로 보내는 ‘비대면 숲 만들기’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비대면 숲 만들기는 임직원들이 ‘집에서 씨앗을 키우는 통나무(이하 집씨통)’ 키트를 수령해 각자 집에서 도토리를 한 뼘정도 크기의 묘목으로 키운 후, 노을공원의 ‘동물이 행복한 숲’에 보내주는 언택트 사회공헌 활동이다.

하나생명은 2016년부터 매년 노을공원의 ‘하나생명 행복숲’ 가꾸기를 진행하고 있는데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한 거리두기 실시로 임직원들이 집에서 가족들과 쉽고 재미있게 참여할 수 있도록, 언택트로 숲을 가꾸는 봉사활동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이외에도 하나생명은 노을공원을 더욱 가치있게 조성하는 데에 보탬이 돼 달라는 의미로 노을공원시민모임에 소정의 기부금도 전달했다.

한편, 하나생명은 앞으로도 기부와 봉사활동을 통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으로 하나금융그룹의 미션인 ‘함께 성장하며 행복을 나누는 금융’을 적극적으로 실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