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문체부·KCISA, 글꼴 저작권 생태계 조성 위한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한컴·문체부·KCISA, 글꼴 저작권 생태계 조성 위한 업무협약 체결
문체부 주최 공공저작물 이용 활성화 시상식 및 포럼에서 체결식 진행
한컴, 한컴오피스 통한 안심글꼴 활성화 박차...포럼서 안심글꼴 활용 우수사례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글과컴퓨터그룹(이하 한컴)이 자사 우수 직원들에게 보상으로 나눠준 토지가 매매거래를 통해 지급된 것으로 알려지면서 '생색내기식' 보상이 아니냐는 지적이 제기됐다. 사진 한글과컴퓨터 제공 [뉴스락]
한글과컴퓨터가 안심글꼴파일 이용 활성화를 통해 글꼴 저작권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 한국문화정보원(원장 홍희경, 이하 문정원)과 함께 ‘2020년 공공저작물 이용 활성화 시상식 및 포럼’을 주제로 서울 동자아트홀에서 진행됐다. 사진 한글과컴퓨터 제공 [뉴스락]

[뉴스락] 한글과컴퓨터가 안심글꼴파일 이용 활성화를 통해 글꼴 저작권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 한국문화정보원(원장 홍희경, 이하 문정원)과 함께 ‘2020년 공공저작물 이용 활성화 시상식 및 포럼’을 주제로 서울 동자아트홀에서 진행됐다.

한컴은 이미 지난달 7일 시작으로 한컴오피스 2018 및 2020을 통해 안심글꼴 57종을 제공하고 있으며 이번 협약을 통해서 안심글꼴을 지속 확대 및 홍보하는 등 안심글꼴 보급 확대에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는다는 계획이다.

한컴은 이날 포럼에서 안심글꼴의 사용 확산을 위해 ‘안심글꼴 활용 우수사례’에 대해 발표하고, 한컴오피스 프로그램을 통해 제공하고 있는 안심글꼴 내려받기 서비스 현황과 글꼴 저작권 분쟁 사례, 올바른 활용 사례 등을 공유한다.

앞서 시작한 안심글꼴 서비스는 50여 일 만에 다운로드수가 30만 건에 달하며 큰 관심을 얻고 있으며, 현재 다운로드수 1만 2000건 이상을 기록하고 있는 ‘안동엄마까투리체’는 이날 시상식을 통해서 ‘안심글꼴 특별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안심글꼴이란 정부·지자체·공공기관·민간 등에서 개발한 글꼴들에 대해 각 저작권자로부터 이용자의 자유로운 글꼴 사용을 미리 허락받아 저작권 걱정 없이 사용할 수 있는 글꼴이다. 온라인과 오프라인 구분 없이 2차 저작물 생성이 가능해 상업적인 용도로 사용할 수 있으며 글꼴파일을 다른 사람에게 전달할 수도 있다.

한컴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문화 확산에 따라 온라인 콘텐츠 제작이 늘어나면서 저작권 걱정 없이 이용 가능한 안심글꼴에 대한 관심과 활용도가 높아지고 있다”라며 “앞으로 안심글꼴을 활용한 창작물 제작이 늘어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서비스 제공 및 홍보 활동으로 건강한 글꼴 생태계 조성에 기여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