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신금융협회, 카드포인트 통합조회 서비스 시스템 정상화
상태바
여신금융협회, 카드포인트 통합조회 서비스 시스템 정상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여심금융협회 제공 [뉴스락]
사진 여심금융협회 제공 [뉴스락]

[뉴스락] 지난 5일 서버가 다운됐던 여신금융협회의 ‘카드 포인트 통합조회·계좌 입금 서비스’가 6일 정상적으로 작동되고 있다.

여신금융협회는 카드 포인트를 한 번에 조회해 일괄로 입금 신청할 수 있는 서비스를 지난 5일 개시했다.

당일 서비스 개시 이후 오후 3~6시 사이 시스템 과부하 등의 이유로 서비스 운영에 차질이 빚어졌다.

‘카드 포인트 통합조회·계좌 입금 서비스’는 편리한 서비스로 사람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기존에는 카드에 적립된 카드 포인트를 현금화하려면 개별 카드사의 앱을 모두 설치하고 일일이 본인인증 절차를 거치는 등 불편함이 있었다.

이제부터는 여신금융협회의 포인트 통합조회 홈페이지와 카드포인트조회 앱, 금융결제원의 어카운트인포 앱 등을 통해 일괄 조회가 가능하다.

통합조회 화면에서 보유하고 있는 포인트의 잔여 금액, 소멸 예정 금액, 소멸 예정 월에 대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카드사 별 신청 금액과 입금 계좌를 입력하면 원하는 본인 명의의 계좌로 포인트를 현금화해 입금할 수 있다.

카드 포인트의 현금화 비율은 1포인트당 1원이며 1포인트부터 현금화가 가능하다.

이용 대상 카드는 신한·KB국민·하나·삼성·현대·롯데·우리·비씨 등 8곳 카드사와 농협·씨티·우체국 등 3곳 겸영 카드사다.

신용카드와 체크카드 개인회원이 이용할 수 있으며 법인회원은 이용할 수 없다. 제휴 포인트는 특정 가맹점에서만 소비 목적으로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통합 이체·출금 대상에서 제외됐다.

계좌 입금 시점은 실시간 또는 다음 영업일에 입금되며 카드사별로 상이하다.

여신금융협회는 <뉴스락>과의 통화에서 "생각하고 준비했던 것보다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며 "빠른 시간 내에 원활한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도록 시스템을 정상화 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