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시사색] 문 대통령, 신년 기자회견서 '입양 아동 바꾼다든지' 발언에 국민들 분노
상태바
[사시사색] 문 대통령, 신년 기자회견서 '입양 아동 바꾼다든지' 발언에 국민들 분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의사당 전경. [뉴스락]
국회의사당 전경. [뉴스락]

[뉴스락] 문재인 대통령의 신년 기자회견 당시 입양아동 관련 발언이 화제다.

지난 18일 문재인 대통령은 청와대에서 신년 기자회견을 열어 안보·방역·정치·외교 등의 문제에 대한 질의를 받았다.

이날 문 대통령은 모 경제지 기자의 '입양 아동 학대 사망 사건' 관련 질문에 "입양 부모도 마음이 변할 수 있으므로 일정 기간 안에는 입양을 다시 취소한다든지, 또는 입양아동을 바꾼다든지 여러 방식으로 입양을 활성화해 나가면서 아동 보호 대책도 필요하다"고 말했다.

기자회견 직후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해당 발언에 대한 청원 글이 게시될 정도로 국민은 분노했다.

논란이 커지자 청와대는 '입양 활성화를 위해 제도를 보완하자'는 의미였다고 해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