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2021년 국회의원 수당 인상분’ 코로나19 위기극복 위해 반납
상태바
국회, ‘2021년 국회의원 수당 인상분’ 코로나19 위기극복 위해 반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락]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경기침체로 많은 국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8일 국회는 본회의를 열어 ‘의연금 갹출의 건’을 처리하고, 올해 국회의원 수당 인상분을 모두 의연금으로 모금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의연금 모금은 지난1일 박병석 국회의장 주재로 열린 여야 원내대표 회동에서 공무원 보수 인상률에 따라 예산 책정된 2021년 국회의원 수당 인상분을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국가적 위기 극복을 위해 반납하기로 결정한 데 따른 것이다.

모금방식은 올해 12월까지 의장단 및 국회의원의 매월 급여에서 수당 인상분 상당액을 갹출하는 방식이다.

국회의원 1인 기준, 매월 7만7300원씩 연간 92만7600원이 모금되며 총 모금액은 대략 2.7억원 규모가 될 예정이다.

국회사무처는 모금액이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의미 있게 쓰일 수 있도록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기로 했으며, 추후 활용방안을 결정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