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과컴퓨터, 네이버 클라우드 마이박스에 웹오피스 기술 적용
상태바
한글과컴퓨터, 네이버 클라우드 마이박스에 웹오피스 기술 적용
한컴, ‘네이버 마이박스’에 ‘한컴오피스 웹’ 탑재
HWP 문서와 MS오피스 문서까지 웹 브라우저 상 편집, 저장, 공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글과컴퓨터그룹(이하 한컴)이 자사 우수 직원들에게 보상으로 나눠준 토지가 매매거래를 통해 지급된 것으로 알려지면서 '생색내기식' 보상이 아니냐는 지적이 제기됐다. 사진 한글과컴퓨터 제공 [뉴스락]
한글과컴퓨터가 네이버클라우드의 개인용 클라우드 서비스인 '네이버 마이박스(MYBOX, 이하 마이박스)'에 ‘한컴오피스 웹(Web)’을 탑재한다. 사진 한글과컴퓨터 제공 [뉴스락]

[뉴스락] 한글과컴퓨터가 네이버클라우드의 개인용 클라우드 서비스인 '네이버 마이박스(MYBOX, 이하 마이박스)'에 ‘한컴오피스 웹(Web)’을 탑재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공급을 통해 마이박스 이용자들은 별도의 문서 편집 소프트웨어를 설치하지 않아도 언제 어디서나 한컴오피스 웹을 활용해 한글(HWP) 문서 및 MS 오피스 문서를 자유롭게 편집 및 저장, 공유할 수 있다.

특히, 마이박스 내 파일 공유와 실시간 공동 편집이 가능해 이용자가 공유 폴더에 문서를 저장하면, 한컴오피스 웹에서 여러 작업자가 동시에 문서 편집이 가능하다.

또한, 작업한 사람 및 시간, 문서 버전 등 히스토리 확인 기능과 특정 버전 복구 기능을 지원해 협업 생산성을 높였다.

이외에도 문서 편집 시 내용이 마이박스에 자동 저장돼 브라우저를 이탈해도 안전하게 데이터를 보관할 수 있다. PC 접속이 어려운 경우에는 안드로이드(Android), iOS 마이박스 문서 뷰어 앱을 통해 바로 문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김찬일 네이버클라우드 센터장은 “국내 대표 문서 편집 소프트웨어인 한컴 웹오피스가 탑재돼 마이박스 내 문서 작업이 더욱 편리해질 것으로 기대한다" 며 "문서의 생성, 공유 및 실시간 공동 편집 등 사진 저장을 넘어선 더욱 다양한 업무가 마이박스 내에서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대기 한글과컴퓨터 총괄 부사장은 “국내 대표 개인 클라우드 서비스인 네이버마이박스에 한컴의 웹오피스를 적용함으로써 국내 웹오피스 저변 확대를 위한 기반을 마련했다”라며 “앞으로 스마트 업무 환경에 적합한 오피스SW 기능을 원하는 이용자 니즈에 대응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개발 역량을 강화해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