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 취약계층 청소년 결식 해소 위한 '같이 도시락 지원사업' 실시
상태바
하나금융, 취약계층 청소년 결식 해소 위한 '같이 도시락 지원사업'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금융그룹은 국내 금융그룹 최초의 청소년 공익재단법인 청소년그루터기재단을 통해 노원구, 은평구, 구로구와 장애부모가정과 조손가정 청소년의 결식 및 영양불균형 해소를 위한 '같이(가치) 도시락' 지원 사업을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노원구청에서 진행된 노원구와의 업무협약식에서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 겸 청소년그루터기재단 이사장(사진 오른쪽)과 오승록 노원구청장(사진 왼쪽)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하나금융그룹 제공 [뉴스락]
하나금융그룹은 국내 금융그룹 최초의 청소년 공익재단법인 청소년그루터기재단을 통해 노원구, 은평구, 구로구와 장애부모가정과 조손가정 청소년의 결식 및 영양불균형 해소를 위한 '같이(가치) 도시락' 지원 사업을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노원구청에서 진행된 노원구와의 업무협약식에서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 겸 청소년그루터기재단 이사장(사진 오른쪽)과 오승록 노원구청장(사진 왼쪽)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하나금융그룹 제공 [뉴스락]

[뉴스락] 하나금융그룹은 장애부모가정과 조손가정 청소년의 결식 및 영양불균형 해소를 위해 지난 6월 설립된 그룹의 공익재단법인 청소년그루터기재단을 통해 ‘같이(가치) 도시락’ 지원 사업을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지원 사업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심각해지고 있는 취약계층 청소년의 결식과 영양불균형 해소를 위해 노원구, 은평구, 구로구와 함께 오는 9월 16일부터 2022년 6월 30일까지 진행한다.

하나금융그룹은 이번 사업 추진을 위해 13일 노원구청, 은평구청, 14일 구로구청과 업무협약을 체결하며 그룹의 ESG경영 실천을 통한 ‘행복한 금융’의 의미를 더하기 위해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 겸 청소년그루터기재단 이사장과 각 구청장들이 직접 참석한다.

하나금융그룹의 ‘청소년그루터기재단’은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 지원 △복지 사각지대 청소년 생활지원 △글로벌 청소년 및 연구지원 사업 이라는 3대 핵심 사업을 목표로 설립됐으며 이번 ‘같이(가치) 도시락’ 지원 사업은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 지원을 위한 첫 걸음이라는 것이 하나금융그룹의 설명이다.

이번 사업의 지원 대상은 서울시 내 3구(노원, 은평, 구로)에서 우선적으로 선정된 장애부모 및 조손가정 청소년 약 500가구이며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청소년을 공정하게 선정하기 위해 각 구의 동에서 직접 대상자를 추천했다.

‘같이(가치) 도시락‘은 주 1회 국내산 원재료로 당일 제조, 당일 배송되며 선정된 청소년들에게 균형 잡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고 선정 가구당 3~4인분의 도시락을 제공해 더 많은 청소년들의 결식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했다.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 겸 ‘청소년그루터기재단’ 이사장은 “소외되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소년들을 위해 함께 뜻을 모아준 노원구, 은평구, 구로구의 구청장께 감사드린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청소년이 청소년답게’, ‘행복하고 건강하게 성장’해 사회의 한 구성원으로 자리 잡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