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엑스타 HS52', 日 굿 디자인 어워드 본상 수상
상태바
금호타이어 '엑스타 HS52', 日 굿 디자인 어워드 본상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엑스타 HS52 이미지. 금호타이어 제공. [뉴스락]
엑스타 HS52 이미지. 금호타이어 제공. [뉴스락]

[뉴스락] 금호타이어(대표 정일택)가 '엑스타 HS52(ECSTA HS52)' 제품으로 일본 '굿 디자인 어워드(Good Design Award) 2021'에서 본상(Winner)을 수상했다고 20일 밝혔다.

굿 디자인 어워드(G-Mark)는 디자인의 가치와 가능성을 널리 알려온 일본 최고 권위의 디자인 공모전이며 전세계적으로 그 전통과 공신력을 인정받고 있다.

이 공모전은 체계적이고 합리적인 방식을 통해 공정한 평가를 실시한다. 

평가 기준에는 디자인이 사용자의 공감을 얻고 매력적인지를 평가하는 인간의 관점, 새로운 산업 또는 비즈니스 창출에 기여하는지를 따지는 산업적 관점' 아이템이 사회·문화적 가치 창출과 지속 가능한 사회 실현에 기여하는지를 보는 사회적 관점, 과거의 맥락과 축적된 성과를 담아내고 시대 변화에 따른 지속적인 개선을 나타내는지를 살피는 시간 관점 등이 있다.

'엑스타 HS52'는 하이테크 기술을 도입, 트레드 패턴(타이어 구조 중 노면과 직접 맞닿는 부분)에 활용했다. 이는 타이어가 노면과 접지 시 마찰 압력을 일정하게 유지시켜 충격과 소음을 감소시키고 승차감을 향상시킨다. 또한 다양한 주행 조건에서도 낮은 소음 환경을 보장하고 컴포트 성능(주행안정성)을 발휘한다. 

뿐만 아니라 타이어 구성 성분으로 고성능 실리카 컴파운드를 사용해 노면과의 접지 면적을 넓히고 열 발생에 의한 에너지 손실을 줄여 젖은 노면에서의 주행성능을 향상시켰다.

조만식 금호타이어 연구개발본부장은 "이번 수상작은 2세대 아이덴티티를 보여주는 첫 제품으로 향후 금호타이어의 브랜드 가치와 인지도를 견인하는 역할의 첫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패턴·구조·재료·평가 등 전 부서가 협력해 고객이 디자인과 성능 면에서 모두 만족하는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