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서울모빌리티쇼 현장 속으로] 현대차, 내년 상반기 아이오닉5 기반 '완전 자율주행' 선보인다
상태바
[2021서울모빌리티쇼 현장 속으로] 현대차, 내년 상반기 아이오닉5 기반 '완전 자율주행' 선보인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서울모빌리티쇼 현장. 현대차 아이오닉5. 사진 현대자동차그룹·뉴스락. [뉴스락]
2021서울모빌리티쇼 현장. 현대차 아이오닉5. 사진 현대자동차그룹·뉴스락. [뉴스락]

[뉴스락] 현대자동차가 자율주행 기술 고도화를 위해 내년 상반기 서울 도심에서 레벨 4 자율주행 시범 서비스를 운영한다.

현대차는 25일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 '2021 서울모빌리티쇼(이하 서울모빌리티쇼)' 보도 발표회에서 내년 자율주행 시범 서비스에 투입할 아이오닉 5 자율주행차의 렌더링 이미지를 공개했다.

해당 모델은 국내 자율주행 환경에 적합하도록 현대차가 자체 개발한 것으로 새로운 모빌리티 경험을 제공한다는 아이오닉 5의 디자인 콘셉트를 반영했다.

장웅준 현대차 자율주행사업부장은 발표를 통해 “현대차는 ‘보편적 안전’과 ‘선택적 편의’라는 개발철학을 바탕으로 모두가 안전하고 편안하게 이동할 수 있는 자율주행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며 “고객의 새로운 이동 경험 확장을 위해 내년 상반기 서울 도심에서 레벨 4 완전 자율주행 기술을 바탕으로 한 모빌리티 시범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