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시사색] 여야 3당 원내대표, 2월 임시국회 정상화 논의
상태바
[사시사색] 여야 3당 원내대표, 2월 임시국회 정상화 논의
  • 김영수 기자
  • 승인 2019.02.07 0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락] 여야 3당 원내대표가 7일 국회에서 회동한다.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회동을 통해 2월 임시국회 정상화 방안 등을 논의한다.

한국당은 국회 일정 보이콧을 이어가면서 '김태우 폭로' 특검 도입, 손혜원 의원 목포 투기 의혹 관련 국정조사, 조해주 중앙선거관리위원 자진사퇴 등을 요구하고 있다.

반면 민주당은 '정쟁용 국회'에는 임할 수 없다며 맞서고 있다.

한편, 국회 교착 상태가 지속되면서 민생 관련 법안이 연이어 무산될 것이라는 우려가 제기된다. 현재 탄력근로제 단위 기간 확대, 유치원 3법, 카풀 대책 등 현안을 다루는 법안들이 국회에 계류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