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 유통과 금융 통합한 멤버십 플랫폼‘NH멤버스’ 출범
상태바
NH농협, 유통과 금융 통합한 멤버십 플랫폼‘NH멤버스’ 출범
  • 서종규 기자
  • 승인 2019.02.08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왼쪽 여섯번째)과 홍보모델 EXID의 하니 등 범농협 임원들이 시연행사 후 농가소득 5천만원을 염원하는 퍼포먼스를 시현하고 있다. 사진=농협 제공

[뉴스락] 농협중앙회가  8일 오전 서울 중구 농협중앙회 본사에서 범농협의 유통과 금융을 아우르는 농협 멤버십 플랫폼 ‘NH멤버스’ 출범식을 가졌다.

출범식에는 김병원 농협중앙회장, 김광수 농협금융지주회장, 이대훈 농협은행장을 비롯한 범농협 임직원 및 NH멤버스 홍보모델인 EXID의 하니, 업계 관계자 등 약 400여명이 참석했다.

사전행사인 NH멤버스 홍보·체험 존 운영, 위치기간 서비스 활용 이벤트를 시작으로 홍보 및 광고영상 상영, 앱서비스 시연, 가수 EXID의 축하공연 등이 이어졌다.

NH멤버스는 중앙회, 금융지주, 경제지주 등 농협의 16개 법인과 전국 1122개 농·축협이 공동으로 참여하여 농협 계열사에서 포인트를 손쉽게 적립하고 사용 할 수 있는 통합 멤버십 서비스다.

이번 출범을 기념하여 3월말까지 앱 신규 설치 회원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제네시스 자동차, 골드바, 포인트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하는 대고객 오픈 기념 이벤트도 진행된다.

김 회장은 “NH멤버스를 통해 도시와 농촌 어디서든 농협의 다양한 혜택을 공유함으로써 농업인과 국민 모두가 행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NH멤버스 관계자는 “올해 말까지 기존 채움포인트 회원(약 2천만명)과 신규회원 500만명 추진을 통해 총 회원수 2천5백만명을 달성해 국내 상위권의 시장경쟁력을 확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