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씨스타, 이달 말 끝으로 그룹 해체
상태바
걸그룹 씨스타, 이달 말 끝으로 그룹 해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스타쉽 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락] 파워풀한 안무와 가창력으로 큰 사랑을 받아온 걸그룹 씨스타가 해체 수순을 밟는다.

지난 23일 씨스타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공식 트위터를 통해 소속사와 전속계약이 만료되는 동시에 팀 해체를 결정했다.

스사쉽엔터는 트위터에서 "씨스타(효린, 보라, 소유, 다솜)는 오는 5월 31일 발매될 마지막 앨범을 끝으로 7년에 걸친 그룹 활동을 공식적으로 마감한다. 당사와 씨스타 멤버들은 오랜 시간 진중한 논의 끝에 그룹 활동을 종료하기로 최종 협의했다"고 밝혔다.

이어 "씨스타 멤버들은 지난 시간 보내주신 큰 성원에 다시 한 번 감사의 인사를 올린다. 인생의 새로운 출발선에 서게 될 씨스타 멤버들을 위해 앞으로도 따뜻한 관심과 성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씨스타는 지난 2010년 '푸시 푸시'로 데뷔한 이후  '소 쿨', '러빙 유', ' 기브 잇 투 미' 등을 잇달아 히트시켜 큰 인기를 누렸다. 또한 효린과 보라로 구성된 유닛도 '마 보이' '있다 없으니까' 등으로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 

이하 스타쉽엔터텡니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십니까, 스타쉽엔터테인먼트입니다. 

우선 데뷔 후 7년이라는 시간동안 씨스타를 아끼고 사랑해 주셨던 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씨스타(효린, 보라, 소유, 다솜)는 오는 5월 31일 발매될 마지막 앨범을 끝으로 7년에 걸친 그룹 활동을 공식적으로 마감합니다. 당사와 씨스타 멤버들은오랜 시간 진중한 논의끝에, 그룹활동을 종료하기로 최종 협의하였습니다. 

씨스타의 해체는 너무나 아쉽고 가슴아픈 일이지만, 멤버들 각자가 원하는 길을 응원하고 지지해주는 것이 최선의 선택이라고 생각합니다. 당사는 멤버들이 발전적인 미래를 도모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해 도울 것입니다. 

당사와 씨스타 멤버들은 지난 시간 보내주신 큰 성원에 다시 한번 감사의 인사를 올립니다. 인생의 새로운 출발선에 서게될 씨스타 멤버들을 위해 앞으로도 따뜻한 관심과 성원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