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百, 킥보드계 명품 '마이크로 킥보드' 토박스 매장서 선봬
상태바
롯데百, 킥보드계 명품 '마이크로 킥보드' 토박스 매장서 선봬
3일부터 롯데百 본점, 잠실점 등 4개 토박스 매장에서 ‘마이크로 킥보드’ 선봬
기술력과 안전성으로 인기, 최근 3개월간 전년比 매출 38% 성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백화점이 오는 3일부터 롯데백화점 4개 점포(본점, 잠실점, 영등포점, 김포공항점)의 토박스 매장에서 킥보드계의 명품 ‘마이크로 킥보드’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사진 롯데쇼핑 제공 [뉴스락]

[뉴스락] 롯데백화점이 오는 3일부터 롯데백화점 4개 점포(본점, 잠실점, 영등포점, 김포공항점)의 토박스 매장에서 킥보드계의 명품 ‘마이크로 킥보드’를 선보인다고 2일 밝혔다.

코로나19로 비교적 사회적 거리두기가 용이한 야외 활동이 늘면서, 어른은 자전거, 전동 킥보드가, 어린이의 경우는 전동 자동차와 킥보드의 수요가 눈에 띄게 증가했다.

롯데백화점에 따르면 아동 승용완구 매출 분석결과에서 5월부터 7월까지 3개월간 전년 동기간 대비 26% 신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부산본점에 입점된 ‘마이크로 킥보드’의 매출은 동기간 39% 증가하기도 했다.

마이크로 킥보드는 정교한 기술력과 안전성을 바탕으로 세계 83개국에서 판매되고 있는 스위스 킥보드 브랜드다.

가벼운 무게와 안정적인 주행감을 주는 특허 받은 기술력으로 일반 킥보드의 5배가 넘는 고가 임에도 불구하고 ‘킥보드계의 명품’이라고 불리며 아이를 키우고 있는 부모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이에 롯데백화점은 8월 3일부터 롯데백화점 본점, 잠실점, 영등포점, 김포공항점 총 4개 점포의 토박스(TOEBOX) 매장에 별도에 마이크로 킥보드 판매 매장을 확보했다.

한동성 롯데백화점 상품기획자는 “킥보드는 퍼스널 모빌리티 사용의 증가로 ‘어덜키즈’의 대표적인 상품으로 자리잡으며 아이들의 관심도가 높은 상품이다”라며 “안전에 대한 부모의 고민이 많은 만큼 안전성을 인정받은 ‘마이크로 킥보드’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