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온라인서 욱일기 디자인 '가미카제' 상품 판매 논란
상태바
위메프, 온라인서 욱일기 디자인 '가미카제' 상품 판매 논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경덕 교수에 따르면 위메프 등 소셜커머스, 온라인쇼핑몰 등 업체들이 가미카제 관련 제품들을 판매해 온 것으로 알려져 비난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사진 서경덕 교수 제공 [뉴스락]

[뉴스락] 위메프 등 국내 소셜커머스 업체가 가미카제 관련 상품들을 판매해 온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다.

11일 관련 업계 및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에 따르면 위메프 등 소셜커머스, 온라인쇼핑몰 등 업체들이 가미카제 관련 제품들을 판매해 온 것으로 알려져 비난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해당 조사는 서경덕 교수가 광복 75주년을 맞아 진행한 것으로, 국내 소셜커머스 및 온라인 쇼핑몰 24곳 중 18곳에서 가미카제 관련 티셔츠, 모자, 신발 등 제품을 판매해 온 것으로 드러났다.

가미카제는 제2차 세계대전 당시 일본이 미국의 상륙을 막기위해 만들어진 자살 특공대로 일본이 자국민과 조선인들을 전쟁에 무모하게 동원하는 역할을 했다.

특히, 가미카제 관련 상품들의 경우 대부분 전범기인 욱일기 디자인과 연관된 것이 많아 논란은 더욱 커지는 모양새다.

서 교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전 세계 곳곳에서 가미카제에 대한 정확한 의미를 몰라 제작됐던 상품들을 발견하면 메일을 보내 수정해왔다"라며 "국내 사정을 파악해 보기 위해 온라인 쇼핑몰을 조사해 봤더니 그야말로 큰 충격이 아닐수 없다"고 비판했다.

이와 관련해 <뉴스락>은 위메프 측 입장을 듣기 위해 수차례 통화를 시도했으나 끝내 답변을 듣지 못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