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보건복지위, ‘종이없는 스마트 위원회’ 선언
상태바
국회 보건복지위, ‘종이없는 스마트 위원회’ 선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락] 국회 보건복지위원회가 ‘종이 없는 스마트 위원회’를 선언하며 보건복지위원회의 전체회의장에서 두꺼운 문서보고자료를 없앤다고 21일 밝혔다.

보건복지위원회는 “그동안 국회에서는 국회와 정부가 생산한 대량의 문서와 발간물이 회의장에 비치된 후, 당일 회의 종료 후 대부분 폐기되는 상황이 반복돼 왔다”며 “이번에 보건복지위원회가 도입하는 ‘페이퍼리스 스마트’ 회의 방식은 국회에서 발생하는 종이 자원의 낭비를 줄이고 친환경 국회 조성에 앞장서고자 하는 실천적 시도”라고 설명했다.

앞으로 보건복지위원회는 회의 때마다 복지위 위원들의 인쇄물 자료 대신 국회와 정부에서 생산되는 모든 문서를 전자파일 형태로 위원석 노트북에 입력해 활용할 예정이다.

또한, 보건복지위원회에서 생산되는 발간물도 그 물량을 축소 조정하고 활용도가 낮은 간행물 등은 모두 전자 형태로 대체하기로 했다.

더 나아가 보건복지위원회 소관 정부기관, 공공기관 및 유관기관에도 국회에 제출하는 자료와 발간물 등을 인쇄물이 아닌 전자책 형태로 간행하도록 권고하기로 했다.

김민석 보건복지위원장은 “위원들은 회의 전에 모든 자료를 검토하고 회의장에서는 곧바로 질의에 몰두하기 때문에 현실적으로 회의장에서 두꺼운 인쇄물을 일일이 살펴보는 경우는 거의 없다”며 “기후변화 위기의 시대에 국회 보건복지위원회가 페이퍼리스, 스마트 회의를 선도적으로 추진해 ‘친환경 국회’ 조성에 앞장 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