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대우, 여의도 사옥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상태바
미래에셋대우, 여의도 사옥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미래에셋대우 제공 [뉴스락]
사진 미래에셋대우 제공 [뉴스락]

[뉴스락] 미래에셋대우 서울 여의도 사옥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27일 금융투자업계 및 미래에셋대우에 따르면, 미래에셋대우 여의도 사옥에서 근무 중인 직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미래에셋대우는 즉시 해당 층을 폐쇄했으며 같은 층에 근무하는 직원들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 중이다.

또 여의도 및 을지로 본사의 임직원들의 회의·층간 이동·대외활동 등을 일시적으로 금지했다.

한편, 미래에셋대우 여의도 사옥에서는 지난 16일에도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바 있다.

미래에셋대우 관계자는 <뉴스락>과의 통화에서 “추가적으로 필요한 지침 사항을 보건당국과 협의 중”이라며 “추후 보건당국의 지침을 적극 이행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