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영국 세인즈베리 물류시설 매각 완료…매각차익 수익률 36% 예상
상태바
KB증권, 영국 세인즈베리 물류시설 매각 완료…매각차익 수익률 36% 예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증권 본사 전경. 사진 KB증권 제공 [뉴스락]
KB증권 본사 전경. 사진 KB증권 제공 [뉴스락]

[뉴스락] KB증권은 LB자산운용과 손잡고 지난 2017년에 투자했던 영국 소재 프라임급 물류시설을 올해 1월에 매각 완료했다고 27일 밝혔다.

해당 자산은 영국의 유명 슈퍼마켓 체인인 세인즈베리와 전체 물류시설에 대해 2038년까지 장기 책임임대차계약이 체결돼 있으며 영국의 핵심 물류지역으로 꼽히고 있는 이른바 ‘골든 트라이앵글’ 내에 위치하고 있는 프라임급 물류시설이다.

KB증권과 LB자산운용은 2017년 LB영국전문투자형사모부동산투자신탁 제3호~5호를 통해 해당 물류시설을 매입했으며 해당 펀드는 이번 매각완료로 약 36%(제보수 및 세금 차감 전)의 매각차익 수익률을 거둘 것으로 예상된다. 펀드는 운영기간 동안 연 평균 약 7%(세전)의 배당을 실시했다.

이밖에 KB증권은 2019년에 독일 DHL 물류센터 포트폴리오를 매각해 투자금을 회수한 데에 이어, 2020년에도 영국 워터사이드 하우스 빌딩, 미국 뉴욕 소재 위워크 본사, 미국 워싱턴 소재 패트리어트 파크 오피스 등 매각해 투자금을 회수했다.

KB증권 관계자는 “최근 주가가 상당히 상승한 상태라서 믿고 투자할 수 있는 대체투자 상품이 더욱 절실해진 상황이며 철저한 투자 분석과 꼼꼼한 실사를 통해 투자자들에게 투자 대안을 제시하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며 “믿고 투자할 수 있는 상품만을 공급하겠다는 목표를 세우고 수익증권의 인수과정에서 영업부서와 심사부서의 역량을 총동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