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그레, 해태아이스크림 인수 계약 체결...."글로벌 사업 확장 기대"
상태바
빙그레, 해태아이스크림 인수 계약 체결...."글로벌 사업 확장 기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빙그레 김호연 회장이 적십자인도장 금장 수상자로 선정됐다. 사진 빙그레 제공
김호연 빙그레 회장. 사진 빙그레 제공

[뉴스락] 빙그레가 해태아이스크림을 전격 인수한다. 해태아이스크림은 실적 부진으로 고전을 면치 못해왔다.

31일 빙그레는 이사회 결정에서 해태제과식품과 해태아이스크림 인수를 위한 주식 매매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를 통해 밝혔다. 

빙그레가 인수한 주식은 해태아이스크림 보통주 100%인 100만주이며 인수금액은 1,400억원이다.

최종 인수 시기는 세부 사항이 확정 되는 것에 따라 결정될 예정이다. 해태아이스크림는 해태제과식품이 올해 1월 아이스크림 사업부를 물적분할해 신설한 법인이다.

빙그레 관계자는 인수배경에 대해 “해태아이스크림이 보유한 부라보콘, 누가바, 바밤바 등 전국민에게 친숙한 브랜드들을 활용해 기존 아이스크림 사업부문과의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특히 빙그레의 아이스크림 해외 유통망을 통해 글로벌 사업을 더욱 확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